한은 기준금리 5개월째 연1.75%로 동결, 금통위 18일 결정

신경진기자 | 기사입력 2019/04/19 [16:59]

한은 기준금리 5개월째 연1.75%로 동결, 금통위 18일 결정

신경진기자 | 입력 : 2019/04/19 [16:59]
▲     ©뉴스포커스

 


[뉴스포커스 신경진 기자] 한국은행 기준금리가 연 1.75%로 동결됐다.

 

18일 한은 금융통화위원회는 통화정책방향 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현재 수준으로 유지했다.

 

기준금리는 지난 2017년 11월 1.50%에서 1년 뒤 1.75%로 인상된 후 5개월째 동결을 이어가게 됐다.

 

이번 금통위 결정은 시장이 예상했던 대로다. 금융투자협회가 지난 3∼8일 104개 기관 채권 관련 종사자 200명을 상대로 한 설문조사에서 동결 응답률은 97%였다.

 

주요국 통화정책이 완화적 기조로 전환한 영향을 받아 동결 전망이 우세했다고 금투협회는 설명했다.

 

올해 들어 국내외 경기가 예상보다 빠르게 둔화한 점도 이번 결정의 주요 배경이 된 것으로 전해졌다.

 

지난 2월까지 현재 경기를 나타내는 동행지수 순환변동치는 11개월 연속, 미래 경기를 예측하는 선행지수 순환변동치는 9개월 연속 하락했다.

 

또 세계 반도체 업황이 부진해지면서 우리나라 수출은 지난해 12월 이후 지난달까지 넉 달 째 역성장을 거듭하고 있다. 

 

특히 미국과 중국의 무역협상,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(브렉시트) 등 불확실성이 여전한 만큼 관망 의견이 우세했던 것으로 보인다. 

 

이주열 총재는 지난 1일 기자 간담회에서 "지금이 기준금리 인하를 검토해야 할 상황은 아니라고 보고 있다"고 말했다.

 


원본 기사 보기:뉴스포커스
  • 도배방지 이미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