고덕국제신도시 단지 내 도로 임시개통, 경기도 추석교통 편의

김두용 기자 | 기사입력 2019/09/09 [23:42]

고덕국제신도시 단지 내 도로 임시개통, 경기도 추석교통 편의

김두용 기자 | 입력 : 2019/09/09 [23:42]
border=0
    경기도청

[더뉴스코리아=김두용 기자] 경기도는 추석명절을 맞아 귀성객 및 입주민들의 교통편의 제공을 위해 평택 고덕국제신도시 단지 내 전체 도로에 대한 임시 개통을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.

임시 개통된 구간은 단지내 도로 8개소로, 이미 임시개통이 완료된 단지내 도로 493개소와 현재까지 공사 완료된 단지 내 도로 501개소에서 자유로운 교통소통이 가능해졌다.

이에 따라 고덕국제신도시 입주민들은 이동시간 단축 등 향상된 교통서비스를 제공받게 됐다. 특히 고덕국제신도시 내 서정리역과 평택화성고속도로 어연IC를 잇는 동서대로 개통으로 고속도로 이용자들의 교통 환경이 크게 개선됐다.

경기도는 앞으로도 고덕국제신도시 개발사업이 준공돼 단지 내 도로가 법적도로로 공용 개시될 때까지 임시개통 도로의 관리책임자로서 체계적 유지관리와 점검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.

김준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“고덕국제신도시 단지 내 도로를 계획대로 추석명절 전에 우선 임시 개통하여 입주민들 및 고덕일반산업단지 입주기업들이 느꼈던 교통 불편을 다소나마 해소할 수 있게 됐다”며 “앞으로도 교통문제 뿐 아니라 입주민들과 입주기업들이 느끼는 불편사항을 빠른 시일 내 해소할 수 있도록 선제적인 자세로 대안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한편, 고덕국제신도시 개발사업은 경기도, 한국토지주택공사, 경기도시공사 및 평택도시공사가 공동으로 ‘주한미군기지 이전에 따른 평택시 등의 지원 등에 관한 특별법’ 및 ‘택지개발촉진법’에 따라 평택시 서정동, 고덕면 일원 1,341만㎡를 개발하는 사업이다. 공동주택과 단독주택 등 총 5만9,514세대를 공급하며, 2025년까지 국제교류단지, 도시지원시설, 물류시설, 공공시설, 종교·사회복지시설 등을 조성하는 국제화 중심도시 건설 사업이다.
원본 기사 보기:더뉴스코리아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고덕 국제신도시 도로 임시개통 관련기사목록